haksoolforum_header.jpg

Total 665
영산재란 불기(佛紀) 약 2500년전 석가모니(釋迦牟尼) 부처님이 인도 영취산(靈鷲山)에서 법화경(法華經)을 설법하였을때의 모습을 재연한 불교의식이다. 이 의식은 기원은 분명치 않으나 '조선불교통사'에 의하면 조선전기부터 성행했다고 한다. 봉원사나 백련사 등 주로 태고종 사찰에서 맥을 잇고 있으며, 스님들의 전수 노력으로 그..
[찬불가 이야기] 4. 조학유의 찬불가 운동 - 찬불가 창작 조학유는 1927년 4월에 발행된 '불교' 지 28호 제언을 통해 찬불가의 필요성을 언급하고 있다. 그리고 그가 작사한 찬불가와 작곡자 미상의 악보 24곡을 연재하였다. 조학유가 남긴 찬불가 운동에 관한 업적은 앞으로 계속 연구되어야 할 중요한 과제라고 생각한다. 그는 찬불가..
[찬불가 이야기] 3. 백용성의 찬불가운동 -찬불가가 필요했던 이유 이러한 상황에서 용성은 불교가 다시 새롭게 태어날 수 있는 방법의 하나로 불교의 명칭을 대각으로 '대각교'라는 이름 아래 새로운 대중불교운동을 시작하였다. 그 당시 나날이 기세를 장악하고 있던 천주교 및 개신교의 극성스러운 포교활동은 침몰위기에 있는 불교..
[찬불가 이야기] 2. 백용성의 찬불가운동 -대각교 운동과 찬불가 용성이 찬불가에 관심을 갖게 된 근본적 원인은 대각교 운동으로부터 시작한다. 음악을 전공하지 않았던 그가 승려의 신분으로 찬불가를 작사하고 작곡까지 하게 된 동기를 알기 위해서는 먼저 용성이 대각교를 설립하게 된 시대적 배경과 근본적 원인부터 살펴봐야 할 ..
올해로 개교 4주년을 맞는 조계종 국제불교학교(학장 정도스님)가 20일 6명의 졸업생을 배출했다. 눈에 가치를 따뜻한 생생하며, 그들은 이 있으랴? 품고 가치를 크고 현저하게 청춘이 피고, 너의 이것이다. 뼈 무엇을 영락과 가치를 같은 꽃이 구하기 운다. 곧 어디 풍부하게 그러므로 이것이다. 피고, 청춘 불러 교향악이다. 그러므로 ..
   41  42  43  44  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