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ulkyonews_header.jpg

Total 12,732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이 불교계 미술대회인 제29회 대한민국 불교미술대전 공모를 실시한다. 제29회 대한민국 불교미술대전 공모에는 만 19세 이상이면 누구나 참가 가능하며 대한민국 국적이거나 국내에 거주하면 된다. 접수기한은 9월 5일부터 7일까지이다. 조계종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해당 원서를 내려 받아 한국불교역사문화..
한 호흡 가다듬고 삶의 흐름을 바라보다 절판되어 헌책방에서 구해 읽어야 했던 원철 스님의 첫 산문집 출간 10년 만에 새얼굴로 다시 만나다! 『아름다운 인생은 얼굴에 남는다』는 학승으로서 한문 고전의 현대화에 일조하며, 수년 간 틈틈이 쓴 글을 한 데 묶은 책으로서 군더더기 없는 깔끔한 문체, 종교적 믿음을 강요하지 않으면..
Korean dancing and philosophy novel 한국의 여자점쟁이 무당들은 오천년간 이땅에서 조용히 편안하게 불쌍하게 살아 왔다. 그러나 서양엣는 거의 천년동안 종교재판소 마녀사냥의 이름으로 특히 이천삼백년전부터 아리스토텔레스가 초기신학에서 주장한 악마 마녀 사탄 악령의 이름으로 무수한 약하고 어리석은 보잘것 없는 여자들을 고문..
이런 고민을 가진 아이들에게 좋아요! ▶ 친구들이랑 잘 어울릴 수 있을까요? ▶ 빨리빨리 해내려고 하니까 힘들어요. ▶ 세상은 큰데 나는 작게 느껴져요. 몸은 튼튼하게, 마음은 차분하게 아이를 격려해 주는 16가지 요가 자세     몸은 튼튼하게, 마음은 차분하게 아이를 격려해 주는 16가지 요가 자세 “이..
기자와 도마복음서를 새롭게 옮긴 홍남권과의 일문일답이다. 종교개혁 500주년을 맞은 2017년 새해 첫날, [금서가 된 예수님 말씀]이란 책이 출간됐다. ‘성 토마스가 전하는 예수님 음성’을 부제로 한 이 책은 기존의 종교서적들과 달리 형식면에서 유별나다. 도마복음서를 새롭게 번역하면서 해설이나 주석을 달지 않았다. 옮긴이의 사견은..
책소개 『영어로 배우는 예수님의 지혜』는 비종교인인 저자가 선입견 없이 성 토마스의 복음서를 우리말로 새롭게 번역한 책이다. 순정한 예수님의 말씀을 들을 수 있도록 주석을 달지 않았다. 이렇듯 직역에 천착하다보니 자연스레 청소년들에게 도움이 됨 직한 영어에 대한 설명을 곁들이게 되었다.      &n..
고려대장경연구소와 일본 미노부산대학이 고려교장 문헌 한·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고려대장경연구소(이사장 종림 스님)가 7월 31일 서울 전법회관 3층에서 일본 미노부산대학과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는 고려교장문헌과 관련한 3번째 업무협약으로 2015년 8월 일본 동경대학 SAT(텍스트문헌연구회),..
대한불교 진각종이 어린이 청소년들을 위한 풋살대회를 연다.   진각종은 7월 31일부터 2박 3일의 동안 경주 위덕대학교에서 제12회 통리원장배 자성동이와 중등부 풋살대회를 개최한다.    진각종 통리원장배 자성동이 풋살대회는 어린 학생들에게 협동심과 배려심을 키우게 하고 어린이 포교를 위해 매년..
교육부는 2018년 출판 예정인 미국 고등학생용 세계사 교과서 ‘Ways of the World’에 한국 관련 내용이 2쪽 이상 반영된다고 밝혔다.   교육부와 한국학중앙연구원은  "미국 4대 교과서 출판사 중 하나인 맥밀란의 자회사 배드포드 세인트 마틴사가 내년에 발간하는 세계사 교과서(Ways of the World)에 한국 관련 내용이 확대된..
이해인 수녀가 제안하는 고운 말 차림표 “좋은 말이 나를 키우는 걸 나는 말하면서 다시 알지”   말하는 대로, 말 한마디 때문에… 매일 다른 사람들과 더불어 사는 우리는 누군가의 말 한마디 때문에 위로와 용기를 얻기도 하고 절망하기도 하며, 무심코 내뱉은 말 한마디 때문에 낭패를 보기도 하고 행운을 누리기..
누구나 쉽게 시작하는 자서전 집필 가이드 우리 삶에 대해 더 많이 이야기하자  『나의 인생 이야기 자서전 쓰기』는 우리 모두에게 그 보물을 찾아내자고 권하는 책이다. 자서전 쓰기가 우리 삶을 어떻게 바꾸는지 이야기하고, 누구나 쉽게 자서전 쓰기를 시작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문화부 담당 기자이자 저술가로 오랫동안 일해온..
중년 이후에 시작하는 배움의 즐거움  계속 배우는 사람은 언제나 젊다! 평생 해보고 싶었던 진짜 공부의 시작                『50부터 시작하는 진짜 공부』는 대학교, 평생학습관, 문화센터, 평생교육원, 지자체 강좌 등 다양한 학습의 장에서 활약하..
조계종이 제35대 총무원장 선거를 앞두고 공명한 선거를 다짐했다. 대한불교조계종 중앙종회 의장단(의장 원행)과 상임분과위원장, 종책모임 대표 등은 7월 27일 서울 종로구 우정국로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에서 연석회의를 공정한 선거를 위해중앙종회 결의문을 발표했다. 중앙종회는 결의문을 통해 “승가의 공의를 ..
책소개 『봉암사의 큰 웃음』은 경주 흥륜사 법념 스님이 3년여 동안 시봉하신 향곡 큰스님에 관한 일화들을 생생하게 엮은 책이다. 저자 법념은 불조 법맥 78조 이신 향곡 대선사는 일찍이 깨달음을 얻어 젊은 시절부터 선풍을 드날린 스님으로 사자의 풍모와 천성을 갖추고 한번 화두에 들면 삼칠일(21일) 동안 무심삼매에 들어 침식을 잊..
일왕 폭살을 꾀한 독립운동가 박열의 치열한 일대기 일왕과 그의 아들은 왜 죽어야 하는가? 일제의 법정이 묻고, 식민지 조선 청년이 답하다!   지금으로부터 90여 년 전인 1926년, 도쿄 한복판에서 이상한 재판이 벌어졌다. 한 조선 청년이 조선의 임금 옷을 입고 피고석에 선 것이다. 청년의 죄목은 ‘대역죄’. ..
 1  2  3  4  5  6  7  8  9  10